제3145호 2017.03.24
잘 나갈수록 더 긴장하는 조직

몇 달 짜리 프로젝트가 끝나면
‘와! 끝났다!’ 하는 회사도 있을 텐데,
우리는 바로 그 순간부터 ‘더 빨리 할 수 없었나’.
‘더 잘할 수 없었나’하고 복기에 들어간다.
- 사토 게이코 (도요타 직원)

촌철활인 한치의 혀로 사람을 살린다!

그릇이 작은 사람, 일회성 성공에 그친 조직의 공통점은
작은 성취에 긴장을 풀고, 자만에 빠진다는데 있습니다.
위대한 사람, 초일류 기업의 공통점은
잘 나갈 때 더 긴장하고, 더 조심하고, 더 겸손해진다는 것입니다.
델에서는 성공하면 5초간 칭찬하고 곧바로
5시간 동안 미진했던 점에 대한 사후평가를 진행합니다.

“사람을 움직이고, 기업을 움직이는 하루 한번의 가르침” CEO마인드 얼리어답터 직장인의 경영명언 무료 이메일링 서비스!

매일 아침의 친구 행복한 경영이야기를
주변 좋은 분들과 함께 나누세요!

행경 모바일 앱 설치하기
이벤트
교육정보
이달의 월페이퍼